200 0

Diabetic Foot Resurfacing Using Microvascular Tissue Transfer from Lateral Thoracic Region

Title
Diabetic Foot Resurfacing Using Microvascular Tissue Transfer from Lateral Thoracic Region
Other Titles
외측흉부 미세혈관 조직이식을 이용한 당뇨족 재건술
Author
Dong Woo JANG
Alternative Author(s)
장동우
Advisor(s)
김연환
Issue Date
2019-02
Publisher
한양대학교
Degree
Doctor
Abstract
당뇨에 의한 족부 궤양은 복합적인 결손을 야기하고, 이를 제대로 치료하지 않는 경우 환자는 무릎 하 절단술 등으로 이어져 하지를 구제하지 못하게 된다. 최근 여러 연구에서 절단술을 시행한 경우 당뇨 환자의 생존율이 급격히 떨어지므로 하지를 적극적으로 구제해야 한다고 받아들이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10년간의 경험을 토대로 피판의 성공률을 높여 하지구제율의 결과를 향상할 수 있었던 여러 가지 방법에 대해 분석하고 이를 보고하고자 한다. 2009년부터 2018년 사이에 297례의 당뇨족 환자 수술이 시행되었다. 절단술, 국소 피판술, 피부 이식술 등을 사용한 수술 증례를 제외하고 흉배동맥천공지 피판술과 광배근 피판술을 이용한 83례를 대상으로 하였다. 술 전 혈관 영상을 분석하여 필요시 경피경관혈관성형술 혹은 혈관우회술을 시행하였다. 후향적으로 환자의 성별, 나이, 술 전 혈관재생술 여부, 술 전 혈관 상태, 동반 질환, 당뇨 유병기간, 피판 구성 성분과 형태, 수술 부위, 피판의 크기를 분석하였다. 전체 83례가 포함되었고, 77명의 환자가 연구 대상이다. 6명의 환자는 양측 발을 재건 받았으며, 평균 나이는 59.7세에 해당되었다. 20례에서 술전 혈관재생술을 시행하였으며, 그 중 7례에서는 stent 시술이 이루어 졌고 2례에서는 혈관우회술도 동시에 시행하였다. 흉배동맥천공지 피판술을 시행한 경우는 68례에 해당되었고, 그 중 14례에서는 15cm 이상의 긴 혈관경을 가진 긴 혈관 피판술을 이용하였다. 흉배동맥천공지 키메라 피판술을 이용한 경우는 8례에 해당되었고, 4례는 근육 보전형태의 피판술, 나머지 3례에서는 근육을 이용한 피판술과 피부 이식술을 시행하였다. 83례 중에 82례의 피판술이 성공하였으며, 피판의 부분적인 소실을 보인 경우는 3례에 해당되었다. 80례에서 다리를 구제하였으며, 14례에서 술 후 재발을 보였다. 흉배동맥천공지 피판술과 광배근 피판술을 이용한 당뇨족 재건의 경우 기존의 보고와 타기관의 결과에 비해 높은 성공률과 함께 높은 하지구제율 결과를 보였다. 특히 긴 혈관경을 이용한 피판술과 키메라 피판술과 같은 다양한 방법으로 재건이 가능한 흉배동맥천공지 피판술과 광배근 피판술의 경우 당뇨족 재건의 새로운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Diabetic foot ulcer is a major complication of diabetes mellitus and amputation is often needed. Due to mortality rate after amputation is comparatively high, so saving diabetic foot is not only for preserving function and life quality, but also for decreasing mortality rate. This study is designed to analyze experience of limb salvage in diabetic foot patients using free flaps from the lateral thoracic region over 10-year. Between 2009 and 2018, 297 cases of diabetic foot underwent surgical procedures, only 83 cases who underwent free flap from lateral thoracic region were analyzed. Patient data regarding sex, age, preoperative angioplasty, preoperative vessel status, associated medical disease, and flap-related matters such as components, types, dimension, operation site, pedicle, survival, complications, follow-up period, and recurrence of wound were reviewed retrospectively. A total of 83 cases and 77 patients, 54 of them male, were included in this study. Patient ages ranged from 27 to 78 years (mean 59.7 years). Twenty patients underwent percutaneous transluminal angioplasty procedures (seven received stents). Of these patients, two had bypass surgery with stents and angioplasty. A thoracodorsal artery perforator flap (conventional technique – pedicle length < 15 cm) was used in 54 cases. A thoracodorsal artery perforator flap chimeric flap was performed in 8 cases. In fourteen cases a long vascular pedicle (pedicle length > 15 cm) was used. The flap survival rate was 82/83 (98.8%) and the limb salvage rate was 80/83 (96.4%). During follow-up 14 patients suffered ipsilateral or contralateral recurrence of foot ulcers. 10-year experience of using thoracodorsal artery perforator and latissimus dorsi flaps from the lateral thoracic region revealed superior outcomes in terms of flap survival and limb saving compared to those in a recent meta-analysis and reports. Long vascular pedicle technique and the chimeric technique might be the alternative techniques for vascular insufficient or multiple diabetic foot defects.
URI
https://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99574http://hanyang.dcollection.net/common/orgView/200000434470
Appears in Collections:
GRADUATE SCHOOL[S](대학원) > MEDICINE(의학과) > Theses (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