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9 0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항만국통제 규율을 위한 국제법체제 수립 필요성에 관한 연구

Title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항만국통제 규율을 위한 국제법체제 수립 필요성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 Necessity of Establishing an International Legal Framework to Regulate Port State Control for Maritime Autonomous Surface Ships: Focusing on IMO MASS Degree 3
Author
이영주
Alternative Author(s)
LEE YOUNGJU
Advisor(s)
김성원
Issue Date
2024. 2
Publisher
한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Degree
Doctor
Abstract
Abstract Recently, with the rapid development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ICT) and artificial intelligence (AI) technology, the convergence and integration of cutting-edge scientific technologies, which was once thought of as a an object of distant future, is becoming a reality. Attempts to develop and commercialize technology for mobile vehicles that can be operated without people onboard or without human intervention, such as self-driving cars, unmanned aerial vehicles, and maritime autonomous surface ships(hereinafter referred to as “MASS”), are such examples. In particular, the emergence of MASS without crew members is recognized as a major technological challenge to the traditional maritime industry system. In relation to this, demonstration voyages for the commercialization of MASS have already begun in Korea and around the world, and regular domestic sailings have also begun in some European countries. As the technology development and commercialization of MASS is progressing at an increasingly rapid pace, complementary measures in the field of international law are also needed to properly keep pace with the times. In particular, with the emergence of MASS without crew members on board, the standards for the type, procedure, method, and scope of ship’s survey for maritime safety and marine environment protection also require systematic supplementation. Currently, the International Maritime Organization (IMO) has prepared temporary guidelines for remote operations of MASS to welcome the era of MASS, and completed regulatory scoping exercise (RSE) at the 103rd meeting of the MSC in May 2021 which will be released by 2028. RSE began with the goal of having the MASS Code go into effect on January 1st, 2028. In addition, the 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Standardization (ISO) is also reviewing standards linkage for MASS, and the International Electrotechnical Commission (IEC) is identifying standardization items for each intelligent navigation system technology element and considering establishing relevant standards. By country, European countries such as the UK, Finland and Norway are leading the technical, economic and legal feasibility assessment, core technology development, standardization and validation, while government-led projects are being carried out in East Asian countries such as Korea, Japan and China. They are focusing on technology development, establishment of safety and legal standards, establishment of legal standards, and creation of a verification environment. Above all, safe operation must be guaranteed for the commercialization and international navigation of MASS, but solutions regarding technical standards and legal basis for this have not yet been clearly presented. Currently, coastal states are implementing port state control to inspect navigational capabilities and technical level of ships in order to prevent maritime accidents that may occur from foreign ships entering their ports. Accordingly, when a MASS voluntarily enters a port in another country, the port state, under established authority, can inspect and confirm whether the technical standards of the MASS satisfy the relevant legal norms. However, international legal norms regarding the methods, procedures, and scope of port state control for MASS have not yet been systematically established for the reasons mentioned above. Then, who should implement port state control for MASS without crew members, on what basis, according to what methods and procedures, and for whom? This paper points out the current problems for implementing appropriate port state control for MASS and presents the need to establish an international legal norms for the international discipline of port state control. In doing so, above all, the significance and institutional situations of MASS and port state control will be examined, and the current port state control system for MASS will be reviewed. Then, the following legal issues to regulate port state control of MASS are examined sequentially: first, whether MASS have the status of ship; second, whether remote operators have the status of crew; third, procedures, methods and scope of port state control for MASS; fourth, scope of flag state jurisdiction and port state jurisdiction for MASS; lastly, the international responsibilities of port states and flag states that may arise during the port state control process.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review, the limits of the application of current international legal norms related to port state control for MASS and the need for new legal norms are presented, and specific measures to promote this are established. In addition, by analyzing the limitations of the current regional cooperation in port state control and the need for an international management organization, the creation of an international management organization is proposed.|국문요지 최근 들어 정보통신기술(ICT) 및 인공지능(AI)기술의 급격한 발전에 따라 먼 미래의 일로만 생각했던 최첨단 과학기술의 융·복합화가 현실화되고 있다. 자율주행자동차, 무인항공기 및 자율운항선박과 같이 인간의 개입 없이 조작·운영이 가능한 이동체의 기술개발과 상용화 시도가 바로 그러한 예증이다. 특히 선원이 승선하지 않는 자율운항선박의 등장은 전통적인 해사(海事)산업체계에 대한 커다란 기술적 도전으로 인식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이미 우리나라를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자율운항선박의 상용화를 위한 실증항해가 시작되었으며, 일부 유럽 국가에서는 국내 정기운항이 시작되기도 하였다. 이처럼 자율운항선박의 기술개발과 상용화가 점차 빠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이를 제도적으로 규제하기 위한 국제법 분야에서의 변화도 필요하게 되었다. 특히 선원이 승선하지 않는 자율운항선박이라는 새로운 운항방식의 선박이 등장하게 됨으로써 해사안전 및 해양환경 보호를 위한 선박검사의 유형, 절차, 방법 및 범위의 기준도 체계적인 보완을 필요로 하고 있다. 현재 국제해사기구(IMO)는 자율운항선박 시대를 맞이하기 위해 자율운항선박 시범운항을 위한 임시지침을 마련하였으며, 2021년 5월 MSC 제103차 회의에서 규정식별작업(RSE)을 완료하고, 2028년 1월 1일 MASS Code 발효를 목표로 규정화 작업을 시작했다. 또한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도 자율운항선박 표준연계 사항에 대해 검토하고 있으며,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에서는 지능형 항해시스템기술 요소별 표준화 항목을 식별하고 표준 제정을 검토 중에 있다. 국가별로는 영국, 핀란드 및 노르웨이 등의 유럽 국가들을 중심으로 기술적·경제적·법적 타당성 평가, 핵심기술 개발, 표준화 및 실증화를 주도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일본, 중국 등의 동아시아 국가들에서는 정부주도사업을 통해 기술개발, 안전기준 제정, 법적 기준 확립 및 실증환경 조성에 주력하고 있다. 무엇보다 자율운항선박의 상용화 및 국제항해를 위해서는 안전한 운항이 담보되어야 하지만 이에 대한 기술적 기준과 법적 근거에 관한 해결책은 아직 명확하게 제시되지 못하고 있다. 현재 연안국들은 자국의 항만에 입항하는 외국적 선박으로부터 발생할 수 있는 해양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해당 선박의 운항능력과 기술적 수준을 점검하는 항만국통제를 시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자율운항선박이 타국의 항만에 자발적으로 입항하면, 항만국은 자율운항선박의 기술적 기준이 관련 법규범을 만족하는지 점검·확인할 수 있다. 그러나 아직 자율운항선박에 대해서는 항만국통제의 방법, 절차 및 범위에 관한 국제법규범이 체계적으로 마련되어 있지 않은 실정이다. 그렇다면 선원이 승선하지 않는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항만국통제는 누가, 무엇을 기준으로, 어떤 방법과 절차에 따라, 누구를 대상으로 시행되어야 하는가? 본 논문은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항만국통제 시행을 위한 현행 항만국통제제도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항만국통제의 국제적 규율을 위한 국제법체제 수립의 필요성에 대해 제시한다. 우선 자율운항선박 및 항만국통제의 의의와 내용을 살펴보고,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현행 항만국통제제도를 검토한다. 다음으로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항만국통제를 규율하기 위한 다음과 같은 법적 쟁점에 대해 살펴본다. 첫째, 자율운항선박의 선박성 유무, 둘째, 원격운항자의 선원성 유무, 셋째,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항만국통제의 절차, 방법 및 범위, 넷째,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기국관할권과 항만국관할권의 범위, 마지막으로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항만국통제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항만국과 기국의 국제책임에 대해 검토한다. 이러한 검토 결과를 토대로 자율운항선박에 대한 항만국통제 관련 현행 국제법규범 적용의 한계와 새로운 법규범의 필요성을 제시하고 이를 추진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수립한다. 더불어 항만국통제 지역협력체의 한계와 국제적 관리기구의 필요성을 분석하여 국제적 관리기구 창설을 제안한다.
URI
http://hanyang.dcollection.net/common/orgView/200000724330https://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188482
Appears in Collections:
SCHOOL OF LAW[S](법학전문대학원) > Hanyang University Law School(법학전문대학원) > Theses (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