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2 0

병원의 윤리프로그램이 간호사의 윤리역량과 업무만족에 미치는 영향

Title
병원의 윤리프로그램이 간호사의 윤리역량과 업무만족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The Effects of Hospital Ethics Program on Ethical Competency and Job Satisfaction of Nurses
Author
황승준
Keywords
윤리경영; 윤리 프로그램; 윤리역량; 업무만족; 윤리성과; 간호사; Ethics Management; Ethics Program; Ethical Competence; Work Satisfaction; Ethics Performance; Nurse
Issue Date
2019-11
Publisher
한국경영컨설팅학회
Citation
경영컨설팅연구, v. 19, No. 4, Page. 23-35
Abstract
의료서비스 품질은 병원 내 다양한 구성원들의 협업을 통해 결정된다. 의료서비스 품질에 대한 관리가 어려운 이유는 병원 내 다양한 구성원(의사, 간호사, 방사선사, 임상병리사, 물리치료사 등)들이 수행하는 서비스기술이 전문화, 분업화되어 있고, 이들이 의료행위가 서로 복잡하게 연결되어 있기 때문이다. 많은 선행연구들이 환자가 지각하는 의료서비스 품질에 가장 크게 영향을 주는 구성원을 간호사라고 언급하고 있다. 이러한 주장은 의료서비스접점 상에서 환자와 가장 밀접하게 연결되어 있는 구성원이 누구인지 생각해보면 알 수 있다. 이에 간호사들 간의 원활한 의사소통은 환자에 대한 돌봄 서비스 차원에서 매우 중요하다. 하지만 언론 매체를 통해 전해지는 우리나라 병원 내의 ‘태움 문화’의 당사자가 간호사라는 사실은 그 들의 의사소통에 문제가 있음을 제시해준다. 본 연구는 간호사들 사이에서 벌어지는 태움 문화를 윤리경영 관점에서 바라보고자 한다. 이에 간호사를 대상으로 병원이 운영하는 윤리프로그램과 업무만족도 간의 관계에 있어 간호사가 지각하는 윤리역량의 매개효과를 분석하는 연구를 진행하였다. 그리고 연구의 내적타당성 확보를 위해 통제변수로 결혼여부, 연령대, 지역, 학력, 근무부서 등을 고려하여 통계처리 하였다. 최종적으로 분석결과를 기반으로 경영컨설팅 관점의 전략 방향을 제시하였다. 본 연구가 제시하는 윤리경영 관점의 의료서비스에 대한 해석이 고단함 속에서 묵묵히 일을 하는 간호사들의 태움 문화를 줄일 수 있는 정보가 되길 기대해본다. The quality of medical service gets determined by collaboration of various members in hospital. What makes management of quality of medical service difficult is the specialized and segmented service technique performed by various members in hospital (doctor, nurse, radiological technologist, medical laboratory technologist, physical therapist, etc) and because their medical practices are closely connected with each other. Many precedent studies stated that nurses are the member who make the greatest effect on the quality of medical service perceived by patients. The assertion can be identified by considering which member is mostly connected with patients at the contact point of medical service. Smooth communication between nurses is very important in terms of care services of patients. However, the fact that nurses are the people directly connected with the 'burning culture' in hospitals in Korea passed on through media suggests that there is a problem in their communication. This study intends to consider the burning culture conducted among nurses from ethical management perspective. Therefore, this study analyzed the mediating effects of ethical competence perceived by nurses on a relationship between ethics program in hospital and job satisfaction. Also, this study took statistics by considering marital status, age group, region, academic background, and work department as control variables to secure internal validity of this study. Interpretation on medical service from ethical management perspective suggested in this study is expected to serve as an alternative that can reduce the burning culture of nurses who work in silence under exhausting work.
URI
https://www.earticle.net/Article/A369041https://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125347
ISSN
1598-172X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BUSINESS AND ECONOMICS[E](경상대학) > BUSINESS ADMINISTRATION(경영학부) > Articles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