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8 0

북한이탈청소년의 진로결정과정에 관한 근거이론 연구: 문화자본을 중심으로

Title
북한이탈청소년의 진로결정과정에 관한 근거이론 연구: 문화자본을 중심으로
Other Titles
A Grounded Theoretical Study on the Career-Setting Processes of North Korean Adolescent Defectors: Focusing on Cultural Capital
Author
김병수
Keywords
북한이탈청소년; 문화자본; 진로 결정; North Korean defectors; cultural capital; career decision
Issue Date
2019-06
Publisher
중앙대학교 한국교육문제연구소
Citation
한국교육문제연구, v. 37, NO 2, Page. 29-59
Abstract
본 연구는 북한이탈청소년의 진로결정과정에 문화자본이 작용하는 양상을 살펴보고 그 관계를 분석하기 위해 진행되었다. 이를 위해 만 24세 이하 북한이탈청소년 20명을 대상으로 심층면접을 실시하여 이들의 문화자본(문화예술 분야, 지적 분야, 가족 관습)과 진로결정과정(직업 결정, 타협 과정) 자료를 수집하고, 근거이론을 활용하여 분석하였다. 그 결과, 북한이탈청소년이 진로 결정 및 관련 성취를 위하여 선택한 문화자본 상호작용 전략은 ‘문화자본 배제’, ‘문화자본 활용’, ‘문화자본 보강’으로 나타났다. 그 전략의 작용 결과로 나타난 진로결정과정 유형은 ‘연속형’, ‘발견형’, ‘타협형’, ‘탐색형’, ‘혼란형’으로 세분화된다. 문화자본 작용 결과 과거와 동일한 진로 목표를 유지하거나 한국에서 새롭게 진로를 결정한 연구 대상자는 성취를 위하여 적극 노력하고 있었으며, 진로미결정 상태의 연구 대상자 중 일부는 진로 탐색과 실력 향상에 집중하였다. 한편, 진로미결정 상태로 혼란 상태에 있는 연구 대상자는 진로 정보 획득에 취약하며 관련 상담을 하거나 조언을 구할 대상이 부재하여 대안 마련에 어려움이 예상되었다. 연구 과정에서 북한이탈청소년의 문화자본과 진로결정과정에는 유의한 관계가 있음을 확인하였고, 특히 지적 분야의 문화자본과 가족 관습과 관련된 문화자본의 작용이 뚜렷하였다. 그러나 진로 목표의 성취를 위하여 직업 정보를 획득하고 실력을 쌓으려면 과거에 획득한 문화자본만으로는 한계가 있어 지속적인 문화자본 보강이 필요하다. This study attempts to analyze the relationship between cultural capital and the process of career decision-making of North Korean defectors. For this purpose, 20 North Korean adolescent defectors were interviewed in-depth to collect data about their cultural capital and career decision-making processes. By analyzing the data using grounded theory, we found that the strategy for cultural capital, chosen by North Korean defectors to decide on career paths, was appeared as "excluding cultural capital", "utilizing cultural capital", and "raising cultural capital". In addition, the types of career-setting processes that result from the strategy are categorized in five distinct types: "continuing type", "discovery type", "compromising type", "explorative type", and "confusion type". The research participants who maintained the same career goals as in the past or newly decided their career paths in South Korea, were actively striving for achievement. As a matter of fact, some of them focused on career exploration and improvement. On the other hand, research participants who were in a state of confusion due to decisions to not receive career-related information and lack of proper mentors, were expected to have difficulty finding alternatives. Throughout the course of the research, it was confirmed that there was a significant relationship between cultural capitals of North Korean defectors and career-setting process, especially cultural capital related to intellectual area and family customs. However, in order to achieve career goals and acquire job-related information to build required skill, the cultural capital acquired in the past is limited and requires a continuous update.
URI
http://www.dbpia.co.kr/journal/articleDetail?nodeId=NODE08750355&language=ko_KRhttps://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122010
ISSN
1598-8317
DOI
10.22327/kei.2019.37.2.029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SOCIAL SCIENCES[S](사회과학대학) > SOCIOLOGY(사회학과) > Articles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