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 210

남한과 북한에서 제작된 윤용규 감독 영화에 대한 비교 연구 - ˂마음의 고향˃(1949), ˂소년빨찌산˃(1951)을 중심으로 -

Title
남한과 북한에서 제작된 윤용규 감독 영화에 대한 비교 연구 - ˂마음의 고향˃(1949), ˂소년빨찌산˃(1951)을 중심으로 -
Other Titles
A Comparative Study on the Film ofYun Yong-kyu in South and North Korea -<A Hometown in Heart>(1949), <The Young Partisan>(1951)-
Author
함충범
Keywords
윤용규; 마음의 고향; 동승; 소년빨찌산; 북한영화; Yun Yong-kyu; A Hometown in Heart; The Young Monk; The Young Partisan; North Korean Film
Issue Date
2018-09
Publisher
한민족문화학회
Citation
한민족문화연구, v. 63, no. 63, page. 7-40
Abstract
일본에서 영화 공부를 한 윤용규는 해방 이후 남한의 혼란스러운 정치적 상황 속에서 감독으로 데뷔한다. 또한 그는 한국전쟁 시기에 북한에서 ‘위대한 조국해방 전쟁시기’ 영화 연출을 담당하게 된다. 이렇듯 역사적 굴곡과 윤용규의 삶을 분리해서 생각할 수 없는 것이다. 이에 따라 그의 초기작인 <마음의 고향>과 <소년빨찌산>을 검토해보면 ‘이념의 반영’이라는 측면에서 극명한 차이를 드러내고 있음을 확인해볼 수 있다.우선 <마음의 고향>의 경우, 원작인 <동승>과는 달리 민족주의적 색채를 지우고 있다. 계절 또한 겨울이 아닌 여름으로 바뀌었으며 서울에 대한 표상 또한 달라졌다. 이에 따라 영화는 원작과 달리 인간의 정서와 심리 등 보편적인 가치들에 초점을 맞추면서 시대적, 정치적 색채를 탈각하는 모습을 보인다. 반면 <소년 빨찌산>은 정치적 의도에 따라 ‘대중적 영웅’과 악인 캐릭터를 명확하게 제시하고 있으며 소품, 공간 등을 통해 그러한 요소들을 강화한다.단, 해방 직후부터 6․25전쟁 시기까지 각 이데올로기가 대립을 벌이는 혼란스러운 상황이었다는 것을 고려해본다면, 윤용규가 <마음의 고향>을 통해 정치적인 색채를 지우고 있다는 것 역시 또 다른 하나의 정치적 선택이 될 수 있다는 여지를 남긴다.두 작품은 차이만을 나타내고 있는 것은 아니다. 비록 ‘해방’과 ‘전쟁’이라는 역사적 특수성이 각 영화를 관통하고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감독론적인 특징이 뚜렷하게 나타난다. 그것은 곧 ‘소년’과 ‘어머니’라는 인물의 형상화와 그들의 관계 설정, 그리고 다양한 이미지의 재현 방식을 통해 확인해볼 수 있다.Yoon Yong-kyu, who studied film in Japan, makes his debut as a director amid chaotic political situations in South Korea after liberation. And he worked in North Korea during the Korean War. In other words, the historical ridges of the Korean Peninsula, Yoon Yong-kyu's life, and his works are all linked. Comparing his early work, <A Hometown in Heart>(1949), and <The Young Partisan> (1951), it shows a big difference in terms of reflection of ideology.<A Hometown in Heart> has no nationalistic describe in it, unlike the original play. The seasons have changed from winter to summer, and the meaning of Seoul has changed. In other words, the movie removes the historical and political meaning of the movie, showing human emotions. <The Young Partisan>, on the other hand, clearly presents the characters ‘Hero’ and ‘Bad’.However, it is important to consider that the ideological conflict between the left and right sides was serious on the Korean Peninsula right after liberation. In other words, Yoon Yong-kyu's disappearance of political colors could also be another political choice.The two films are not just different. Although the historical uniqueness of ‘liberation’ and ‘war’ penetrates each film, the two movies nonetheless have common features. A typical example of that is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boy and the mother in each films.
URI
http://www.kci.go.kr/kciportal/landing/article.kci?arti_id=ART002386922https://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119879
ISSN
1598-9836
DOI
10.17329/kcbook.2018.63.63.001
Appears in Collections:
RESEARCH INSTITUTE[S](부설연구소) > ETC
Files in This Item:
남한과 북한에서 제작된 윤용규 감독 영화에 대한 비교 연구 - ˂마음의 고향˃(1949), ˂소년빨찌산˃(1951)을 중심으로 -.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