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 0

비상장기업의 재량적 발생액과 부실기업의 이익조정 특성

Title
비상장기업의 재량적 발생액과 부실기업의 이익조정 특성
Other Titles
Discretionary Accruals of Unlisted Firms and Earnings Management Characteristics of Insolvent Companies
Author
이상열
Keywords
비상장기업; 재량적 발생액; 부실기업; 이익조정; non-listed firms; accruals; insolvent companies; earnings management
Issue Date
2019-05
Publisher
대한회계학회
Citation
회계와 정책연구, v. 24, No. 2, Page. 203-228
Abstract
[연구목적] 본 연구의 목적은 비상장기업을 대상으로 재량적 발생액과 부실기업의 이익조정 특성을 분석하는 것이며, 구체적인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첫째, 비상장 기업을 외부감사 여부 및 자산규모에 따라 4가지로 구분한 후, 각 집단 간에 재량적 발생액의 차이가 있는지를 분석한다. 둘째, 비상장기업을 부실기업과 건전기업으로 구분한 후, 부실발생 1년 전부터 부실발생 3년 전까지의 기간을 대상으로 부실기업과 건전기업 간에 재량적 발생액의 차이가 있는지를 분석한다. [연구방법] 이익조정의 대용치(proxy)로 사용되고 있는 재량적 발생액을 측정하기 위해서 3가지 모형(수정Jones, Kothari, ROA그룹별 성과대응)을 이용하였으며, 4가지 기업집단(외부감사 여부 및 자산규모 기준) 및 부실발생 여부에 따라서 재량적 발생액에 차이가 있는지를 분석하기 위해서 다중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재량적 발생액의 크기는 비외감 개인기업, 비외감 중소기업, 외감 중소기업, 외감 대기업 순으로 나타났다. 이는 비외감 기업이 외감 기업보다 재량적 발생액을 보다 많이 계상하며, 소규모 기업이 대규모 기업보다 재량적 발생액이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둘째, 일반적인 예상과 달리 부실발생 1년 전부터 부실발생 3년 전까지의 전 기간 동안에 건전기업의 재량적 발생액이 부실기업의 재량적 발생액보다 더 크며, 부실시점에 가까워올수록 건전기업과 부실기업 간 재량적 발생액의 차이가 더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책적 시사점] 외부감사 여부와 기업규모에 따른 재량적 발생액 차이 및 부실발생 시점별 이익조정 특성에 관한 본 연구의 결과는, 투자자와 감독기관 등과 같은 기업의 이해관계자가 부실기업의 특성을 이해하고 관련 정책을 수립하는데 있어서 도움을 줄 것이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discretionary accruals and the earnings management characteristics of the non-listed companies. The details are as follows. First, we analyze whether unlisted firms have undergone external audit, whether they are large corporations or SMEs, and then analyze whether there is a difference in discretionary accruals among each group. Second, we classify unlisted companies into insolvent companies and sound companies, and then analyze whether there is a difference in discretionary accruals between insolvent and sound firms for the period from one year before the insolvency to three years before the insolvency. [Methodology] In order to measure the discretionary accruals that are used as a proxy for earnings management, we use three models (modified Jones, Kothari, ROA group).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as conducted to analyze whether there was a difference in discretionary accruals according to four business groups and according to whether they were insolvent or sound companies. [Findings] First, the size of discretionary accruals was in the order of non-audited individual, non-audited SMEs, audited SMEs, and audited large company. This implies that discretionary accruals are larger in non-audited firms, and small firms have higher discretionary accruals than large firms. Second, unlike the general expectation, the discretionary accruals are larger in the sound firms than in the insolvent companies during the entire period from the one year before the insolvency to the three years before the insolvency. [Policy Implications] The results of this study on the difference of discretionary accruals and earnings management of insolvent companies will help the stake-holders such as investors and supervisory agencies, understand the characteristics of insolvent companies, and establish policies.
URI
http://www.dbpia.co.kr/journal/articleDetail?nodeId=NODE08733536&language=ko_KRhttps://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113621
ISSN
2635-8611
DOI
10.21737/RAPS.2019.05.24.2.203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BUSINESS AND ECONOMICS[E](경상대학) > BUSINESS ADMINISTRATION(경영학부) > Articles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