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 382

해방 초기 남한영화계의재건 및 재편과식민지 경험 및 역사의 관계성 고찰

Title
해방 초기 남한영화계의재건 및 재편과식민지 경험 및 역사의 관계성 고찰
Other Titles
A Study on the Relationship between Reconstruction and Reorganization of South Korean Filmdom in Early Liberation Period and Colonial Experience and History
Author
함충범
Keywords
해방기; 한국영화사; 남한영화계; 식민지 조선; 연속성; Liberation Period; Korean Cinema History; South Korean Filmdom; Colonial Joseon; Continuity
Issue Date
2017-03
Publisher
한국국학진흥원
Citation
국학연구, v. 32, page. 499-533
Abstract
본고에서는 해방 초기 남한영화계의 재건과 재편 과정에 식민지 경험과 역사가 어떻게 결부되어 있었는지에 관해 살펴보았다. 이러한 작업은 해방기 한국영화사를 다룬 그동안의 선행연구들이 대개 일제강점기 한국영화사와의 단절과 차이를 전제로 한 데 대한 문제제기로부터 출발하였다. 그 결과, 영화인 조직과 직능 단체, 영화 정책 및 제도, 제작-배급-상영 체제와 방식, 다양한 영화 텍스트를 망라한 많은 부문에서 연속되고 공통되는 지점을 내포하고 있었음을 구체적으로 규명하였다. 이러한 한국영화계의 특징적 양상이 정부 수립을 거쳐 한국전쟁 이후에도 존속 또는 변용되었음을 고려할 때, 본 연구를 계기로 향후 보다 다양하고 심도 깊은 후속 연구가 이어져야 할 것으로 보인다.I researched how history and experience of being colonized were connected with reconstruction and reorganization of Korean film industry in early Liberation period. By presenting a problem about advanced researches which supposed break and difference between history of film and colonization, I started this research. As a result, I found common points and continuity between them through the group or people related with film industry, policy of film, production-distribution-screening system, various films. Because these aspects of Korean film industry last and were modified even after Korean War, based on this research, successive researches in depth should be done.
URI
https://www.kci.go.kr/kciportal/ci/sereArticleSearch/ciSereArtiView.kci?sereArticleSearchBean.artiId=ART002214650https://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113024
ISSN
1598-8082
Appears in Collections:
RESEARCH INSTITUTE[S](부설연구소) > ETC
Files in This Item:
해방 초기 남한영화계의재건 및 재편과식민지 경험 및 역사의 관계성 고찰.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