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9 0

국내 상장기업의 현금흐름 변화가 현금보유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Title
국내 상장기업의 현금흐름 변화가 현금보유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The Cash Flow Sensitivity of Cash in Korean Firms
Author
이정환
Keywords
현금보유; 현금보유변화의 현금흐름 민감도; 재무제약; 외환위기; Cash Saving Propensity; Cash Flow Sensitivity of Cash; Financial Crisis of 1997; Financial Constraints
Issue Date
2016-12
Publisher
한국경영교육학회
Citation
경영교육연구, v. 31, NO 6, Page. 443-467
Abstract
[연구목적]본 연구는 1990년대 이후 국내 상장기업들을 대상으로 현금보유 정책의 구조적 변동 행태를 포괄적이고 체계적으로 살펴보는 것을 연구목적으로 한다. [연구방법]본 연구는 재무제약 및 외환위기 등을 기준으로 기업을 그룹화하고 현금보유의 현금흐름 민감도를 최소자승법을 써서 추정하여 현금 정책을 분석하였다. [연구결과]주요 실증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우선 배당비율과 Kaplan-Zingales 인덱스를 기준으로 사용한 경우 재무제약이 없는 기업들의 민감도가 재무제약이 있는 기업들에 비해 오히려 크게 나타났다. 또한 한국기업의 현금보유변화의 현금흐름 민감도가 외환위기 이전에는 유의하지 않다가 외환위기 이후가 되면 유의한 양의 값을 나타내었다. 그리고 외환위기 이후 현금보유가 크게 증가한 기업들의 경우 현금보유변화의 현금흐름 민감도와 재무적 건전성이 상대적으로 더 높게 나타났다. [연구의 시사점]이러한 실증분석 결과는 재무제약의 존재유무에 따라 기업현금보유를 설명하는 일반적 이론 틀과 차별화된다. 외환위기를 계기로 발생한 한국기업들의 현금보유정책의 구조적 변동과 최근에 나타난 한국기업들의 현금보유 행태를 포괄적으로 이해하기 위해서는 외환위기 이후 정부의 부채비율 200% 가이드라인의 적용과 같은 제도적 변화와 자본조달 환경의 변화에 주목해야 할 필요가 있음을 본 연구는 시사하고 있다. [Purpose] This paper examines how Korean firms save cash from cash flows by using the measure of cash flow sensitivity of cash. We mainly analyze the effects of financial constraints, and the financial crisis of 1997 on Korean firms’ cash saving policies. [Methodology] For this purpose, we categorize the sample firm-year observations based on financial constraints and split the sample period before and after the financial crisis of 1997. Then we estimate the cash flow sensitivity of cash for each group by using the ordinary least square method. [Findings] First, the estimated sensitivities of financially unconstrained firms are even higher than those of financially constrained ones if we use the criteria using payout ratio and Kaplan-Zingales index. Second, while Korean firms did not show a systematic relationship between cash flow and cash saving before the crisis of 1997, they show positive saving propensity after the crisis. [Implications] This paper contributes to the literature by finding a significant change in the cash saving propensity of Korean firms after the crisis of 1997;. We also argue that this change is not well aligned with the theory based on financial constraint and suggests the importance of regulation and economic condition changes during the sample period such as the 200% guideline for debt to equity ratio.
URI
http://scholar.dkyobobook.co.kr/searchDetail.laf?barcode=4010025067623#https://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101600
ISSN
1598-8651
DOI
10.23839/kabe.2016.31.6.443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ECONOMICS AND FINANCE[S](경제금융대학) > ECONOMICS & FINANCE(경제금융학부) > Articles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