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ull metadata record

DC FieldValueLanguage
dc.contributor.advisor임종필-
dc.contributor.advisor조선희-
dc.contributor.author김고은-
dc.date.accessioned2018-04-18T06:07:50Z-
dc.date.available2018-04-18T06:07:50Z-
dc.date.issued2018-02-
dc.identifier.urihttp://www.dcollection.net/handler/hanyang/000000106185en_US
dc.identifier.urihttp://repository.hanyang.ac.kr/handle/20.500.11754/68374-
dc.description.abstract19세기 낭만주의 음악의 특징은 음악과 문학, 시 등 음악외적인 요소와 결합된 예술형태이다. 또한 고전시대 음악처럼 형식을 추구하기 보다는 자유롭게 작곡가의 주관적인 생각을 표현하는 데에 중점을 두었다. 따라서 성격소품 같은 새로운 양식이 등장했다. 이 형식은 A-B-A 단순한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슈만(Robert Alexander Schumann, 1810-1856)은 이 형식을 많이 사용하고 발전시킨 작곡가이다. 슈만의 많은 피아노 작품은 장 파울(Johan Paul Friedrich Richter, 1763-1825)과 E.T.A 호프만(Ernst Theodor Amadeus Wilhelm Hoffmann, 1776-1822)의 소설과 연관이 있다. 『다비드동맹무곡 Op.6』 또한 장 파울의 소설 <개구장이 시절(Flegeljahre)>의 가면 무도회 장면을 구상하여 작곡된 곡이다. ‘다비드 동맹’이라는 제목은 슈만의 의식 속에 존재하는 가상의 단체로, 이 단체를 통해 내면의 진실된 음악을 보지 못하고 기교적인 것을 과시하려는 속물 음악인들을 비난했다. 이 작품에서 등장하는 플로레스탄과 오이제비우스는 서로 상반되는 성격을 가지고 있다. 슈만은 당시 클라라와의 결혼과정에서 나타난 심리상태를 상반된 캐릭터를 통해 표현하고자 했다. 당김음 리듬, 헤미올라 등 다양한 리듬의 사용과 불규칙적인 악센트 사용, 급변하는 다이나믹 등 자신만의 주법을 사용하여 플로레스탄과 오이제비우스의 성격을 표현하였다. 또한 이 작품에서는 캐논을 사용하여 선율의 응답구조를 형성하고 있고, 다른 작품의 선율을 인용했다는 점 등 슈만 특유의 작곡방식이 나타나있다. 따라서 이 작품은 성격소품이라는 형식을 통해 낭만주의 음악의 특징, 슈만 자신만의 작곡방식과 플로레스탄과 오이제비우스 상반된 두 캐릭터를 통한 슈만의 심리 상태를 가장 잘 표현한 작품으로 평가되어진다.-
dc.description.abstractNineteenth-century Romantic music is an art form that is combined with non-musical components such as literature and poetry. It focuses more on expressing the subjective thoughts of the composer, rather than following form, which is a feature of Classical music. This gave rise to new forms, one among which is a “character piece.” The character piece is simple in structure with A-B-A style formatting. The composer Robert Alexander Schumann (1810-1856) made the most use of this form and helped develop it. Schumann’s numerous piano pieces are related to novels by Johan Paul Friedrich Richter (1763~1825) and Ernst Theodor Amadeus Wilhelm Hoffmann (1776~1822). 『Davidsbündlertänze Op.6』is a piece that was inspired by the scene of the masked ball in the novel by Johan Paul, <Flegeljahre>. The title, “League of David,” stems from the story of small-sized David and his supporters resisting the giant Goliath in the Old Testament. Florestan and Eusebius, who appear in this piece, have opposing characters. Schumann sought to depict his state of mind during his wedding to Clara through these opposing characters. He used his own techniques of various rhythms, such as syncopation, hemiola, irregular accents, and rapidly changing dynamics, to depict the characters of Florestan and Eusebius. Moreover, this piece uses Canon to form a response structure of melodies. Another characteristic of Schumann’s composition is his method of borrowing melodies from his other works. Davidsbündlertänze Op.6 is regarded one of the best pieces expressing the characteristics of Romantic music, Schumann’s own composition style, as well as his psychological state, through the character piece using Florestan and Eusebius.-
dc.publisher한양대학교-
dc.title슈만의 『다비드동맹무곡 Op.6』에 관한 연구-
dc.title.alternativeA Study on R. Schumann's 『Davidsbündlertänze Op.6』-
dc.typeTheses-
dc.contributor.googleauthor김고은-
dc.contributor.alternativeauthorKim Go Eun-
dc.sector.campusS-
dc.sector.daehak대학원-
dc.sector.department음악학과-
dc.description.degreeMaster-
Appears in Collections:
GRADUATE SCHOOL[S](대학원) > MUSIC(음악학과) > Theses (Master)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