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의 자아정체감과 사회적지지가 진로결정수준에 미치는 영향

Title
청소년의 자아정체감과 사회적지지가 진로결정수준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The lnfluence of Ego-Identity & Social-Support on the Career Decision-Making Level of Adolescence: Focused on the Mediating Effect of Self-Efficacy
Author
황순덕
Alternative Author(s)
Hwang, Soon Duck
Advisor(s)
이희선
Issue Date
2017-08
Publisher
한양대학교
Degree
Master
Abstract
과학기술의 발달과 더불어 4차 산업혁명을 맞아 진로환경의 변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현대사회에서 자신이 원하는 올바른 진로결정을 위해서는 청소년 시기의 중요성이 부각된다. 청소년기는 안정된 성인기를 보내기 위한 진로 탐색 및 설계가 이루어지는 시기로, 진로결정수준을 높일 수 있는 기본요소 파악이 중요한 과제로 떠오르기 때문이다. 청소년의 높은 자아정체감이나 사회적지지는 그들이 받는 스트레스를 완화시켜 주며, 또한 높은 자기효능감은 긍정적인 가치관을 형성하는 등 청소년들의 건강한 발달단계를 돕는 중요한 자원이라는 측면에서 이들과 진로결정수준과의 관계에 관한 보다 면밀하고 심층적인 연구가 이루어져야 한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진로결정수준에 대한 자아정체감과 사회적지지, 자기효능감 등의 영향과 더불어 자기효능감의 매개효과에 관심을 두고, “이들 변수들이 진로결정수준에 직·간접적으로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지?”그리고“그 상대적 영향력은 어떠한지?”등을 연구문제로 설정하여 실증적으로 검증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2017년 4월 15일부터 2017년 4월 30일까지 경기도 의정부시 소재의 중학교와 인문계고등학교의 재학생 43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하였다. 연구방법은 탐색적 접근방법으로 국내외 단행본, 학술지, 학위논문, 연구보고서 및 정기 간행물 등의 문헌 조사를 통한 이론적 검토를 실시하였고, 연구의 주요 개념과 변수를 도출하여 연구모형과 가설을 설정하였다. 또한 기술적 접근방법으로 조사대상자에 대한 인구사회학적 속성별 분포 상태를 파악하기 위한 빈도분석과 각 변수들에 대한 평균값과 표준편차를 알아보기 위해 기술통계를 실시하고, 변수들 간의 상호연관성에 대한 통계적 유의성을 검증하기 위하여 상관관계분석을 실시하였다. 그리고 설명적 접근방법으로 경로모형을 토대로 하여 변수들 간의 인과구조에 따른 영향력을 알아보기 위해 구조방정식모형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결과 첫째, 자아정체감은 진로결정수준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지는 않았으나, 자기효능감을 매개로 하여 간접적으로 진로결정수준(β=.212, p<.01)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쳤다. 둘째, 사회적지지는 진로결정수준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지는 않았으나, 자기효능감을 매개로 하여 간접적으로 진로결정수준(β=.105, p<.01)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쳤다. 셋째, 자기효능감은 직접적으로 진로결정수준(β=.380, p<.001)에 정(+)적인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는 변수로 검증되었다. 이와 같은 분석 결과를 통해 자기효능감이 진로결정수준에 대해 완전매개효과가 있는 것을 확인하였다. 그리고 진로결정수준에 직·간접적으로 미치는 상대적 영향력은 자기효능감(β=.380), 사회적지지(β=.176), 자아정체감(β=.103) 등의 순으로 각각 확인되었다. 이러한 결과는 앞으로 진로교육 정책을 수립할 때 자기효능감, 사회적지지, 자아정체감 등 변수들 간의 우선순위 크기를 고려하여 효과적으로 활용해야 한다는 것을 시사한다.
With the development of scientific technique and the progress of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the importance of the adolescent period is highlighted for determining the right career course you want in the rapidly changing career environment. Adolescence is the period of job searching and designing for a stable adulthood, and it is important to understand the basic factors that can raise the career decision level. The high self - identity and social support of adolescents alleviate the stress they receive, and high self - efficacy is an important resource to help the healthy developmental stage for adolescents such as forming a positive value. Therefore, a more detailed and in-depth study of the relationship between these and career decision levels should be made. This study focuses on the mediator effect of self-efficacy and the influence of ego-identity, social support, and self-efficacy on career decision level. Also, this paper establishes the questions “Do these variables have a direct or indirect effect on career decision level?”and “What is its relative influence?”as research problems and verifies them empirically. This research was conducted on 435 students from Junior High School and Humanities High School in Uijeong-bu City, Gyeonggi Province from April 15, 2017 to April 30, 2017. Method of this study is an exploratory approch, so a theoretical examination was conducted through the literature investigation of domestic and foreign books, journals, dissertations, research reports and periodicals. Also, by deriving the main concepts and variables of the research, research models and hypotheses were established. In addition, as a technical approach, the frequency analysis was conducted to determine the distribution status of sociodemographic attributes for the survey subjects and the descriptive statistic was performed to analyze average value and standard deviation for each variable. Furthermore, a correlation analysis was performed to verify the statistical significance of correlations between variables. Lastly, based on the path model as an explanatory approach,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analysis was conducted to investigate the effect of a causal relationship between variables. First, according to the analysis result, ego identity did not directly affect career decision level, but it had a meaningful effect indirectly on career decision level (β=.212, p<.01) through mediation of self-efficacy. Second, social support did not directly affect career decision level, but it had a meaningful effect indirectly on career decision level (β=.105, p<.01) through mediation of self-efficacy. Third, self - efficacy was verified as a variable which had a positive and meaningful influence directly on career decision level (β=.380, p<.001). The results showed that the self - efficacy had a complete mediating effect on career decision level. Moreover, the relative influence directly or indirectly on career decision level was confirmed in the order of self-efficacy (β=.380), social support (β=.176), and self-identity (β=.103). This result suggests that when establishing career education policy, it is necessary to effectively utilize variables such as self - efficacy, social support, and self – identity by considering priorities.
URI
http://dcollection.hanyang.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102458http://hdl.handle.net/20.500.11754/32897
Appears in Collections:
GRADUATE SCHOOL OF PUBLIC POLICY[S](공공정책대학원) > SOCIAL WELFARE(사회복지학과) > Theses (Ph.D.)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