浿水說 散考 − 遼東浿水說의 흐름과 전망 −

Title
浿水說 散考 − 遼東浿水說의 흐름과 전망 −
Other Titles
패수설(浿水說) 산고(散考) -요동패수설(遼東浿水說)의 흐름과 전망-
Authors
이승수
Keywords
려도원; 麗道元; 홍여하; 洪汝河; 성해응; 成海應; 박지원; 朴趾源; 신채호; 申采浩; 정인보; 鄭寅普; 리지린; 윤내현; Lidaoyuan; Hong Yeo-ha; Seong Hae-eung; Bak Jiwon; Shin Chaeho; Jeong Inbo; Lee Jirin; Yun Naehyeon
Issue Date
2015-05
Publisher
온지학회
Citation
온지논총, NO 43, Page. 99-124
Abstract
6세기 『水經注』의 기록 이래 浿水는 평양의 대동강이라는 학설에 별이견이 없었다. 16세기 이후 이러한 견해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기 시작했다. 몇몇 학자들은 여러 문헌을 근거로, 浿水는 요동에 있었다는 견해를 내세웠다. 이러한 견해는 일제강점기 민족사학자에 의해 계승되었고,해방 이후 몇몇 학자들은 방대한 논거를 통해 이 학설을 더욱 정교하게 입증했다. 浿水의 문제는 고대사의 강역과 직결되는 사안이기 때문에 매우 뜨거운 주제이다. 하지만 이 주제에 대한 학계의 논의는 이상할 정도로 냉랭하다. 출판시장이나 온라인상에서 ‘浿水’는 뜨거운 논란의 대상이지만, 이 단어로 검색되는 정기간행물의 학술논문은 5편에 지나지 않는다. 이러한 현상은 무엇을 의미할까? 첫째, 이 분야에 있어 지식 형성의 계보와 유통 과정을 추적하기 힘들 정도로 학문적 대화와 지식의 교류가 마비되어 있는 상황을 반영한다. 둘째, 앞의 이유와 관련해서 학계가 제공하는 정보가 지식 대중의 욕구를 충족시키지 못하기 때문이다. 이 글은 패수가 요동에 있었다는 국내 학설의 근거와 계보를 따지고 향후의 전망을 예측해본 결과이다. 이 주제는 국제적으로는 일제의 식민사학 및 중국의 중화사학과 관련되어 있으며, 이는 국내의 학문 경향과도 연루되어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는 학설이 학문 외적인 영향관계로부터 자유롭지 못한 결과이다. 문헌기록을 근거로 할 때, 위만조선 이전의 패수는 지금의 요동 지역에 있었고, 향후의 논의는 이러한 전제하에 펼쳐질 것이 분명하다. Since “Shui Jing Zhu(Commentary to the Rivers Classic)” written in the 6th century, there was no objection against the theory that Pae River was Daidong river in Pyeongyang. However, the doubt against such theory was raised from the 16th century. Some researchers insisted that Pae River was originally located in Liaodong on the basis of several literatures. That insistence was continued by the Korean historians during the period of Japanese occupation. After the independence, some researchers proved the theory using extensive range of grounds more elaborately. Pae River is the hot issue because it is directly related to river areas in the ancient history. However, the discussion in the academic circle on this issue is frozen enough to be considered to be strange. While Pae River is the hot issue for discussion in publication market or online, there are only 5 academic theses published in the periodicals which can be searched by this word “Pae River.” What does this phenomenon mean? At first, it reflects the situation that the academic discussion and exchange of knowledge are stagnated to the extent that it is hard to trace the genealogy of knowledge formation and distribution of knowledge in this field. Next, information from the academic circle related to the first reason doesn``t satisfy the needs of the intelligent public. This paper analyzed the grounds and genealogy in the theory in Korea insisting that Pae River was in Liaodong and made the outlook on them. The subject in this paper is related to the colonial history of Japan and Sinocentrism history of China in the global aspects and furthermore to the academic tendency in Korea. It``s because the theory is not free from the impact by the external relationship of study. In accordance with the literatures and records, Pae River was in Liaodong before Wiman Joseon and the further discussion will be based on this premise.
URI
http://kiss.kstudy.com/journal/thesis_name.asp?tname=kiss2002&key=3320360http://hdl.handle.net/20.500.11754/24399
ISSN
1598-1444
DOI
http://dx.doi.org/10.16900/ONJI.2015.43.04.099
Appears in Collections:
COLLEGE OF HUMANITIES[S](인문과학대학) > KOREAN LANGUAGE & LITERATURE(국어국문학과) > Articles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